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

아이폰6, 초기 공급부족 현상 생기나?…패널부품 재설계

 

[미디어잇 김형원] 9월 9일 발표될 것으로 점쳐지고 있는 애플 ‘아이폰6’의 디스플레이 부품이 최근 다시 설계된 것으로 알려졌다. 때문에 디스플레이 부품 공급업체들은 기존 패널 생산을 중지되고 새롭게 설계된 패널 부품 확보를 위해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고 한다.

 

로이터는 애플의 디스플레이 부품 재설계가 아이폰6의 초기물량 공급 부족을 야기하거나 출시일 자체가 조금 미뤄질 가능성을 높일 수도 있다고 전했다.

 

애플이 디스플레이 부품을 재설계한 이유는 아이폰6의 화면을 더 밝게 하기 위함이라고 한다.

 

애플은 당초 4.7인치 아이폰6의 백라이트 필름을 기존 2층 구조에서 새로이 1층 구조로 줄이기를 원했다고 알려졌으나, 1층 구조의 백라이트 필름은 화면 밝기가 불충분했다. 때문에 애플은 디스플레이 부품 설계를 다시 진행했으며 이 때문에 부품 제조에 시간이 더 걸리게 됐다는 설명이다.

 

애플에 디스플레이 패널을 공급하는 업체는 한국에서 LG디스플레이, 일본에서 재팬디스플레이와 샤프 등 모두 3사다.

 

한편, 아이폰 제조를 맡은 대만 페가트론 홍보 담당은 로이터 취재에 대해 “부품 공급 부족 문제는 언제나 발생될 수 있다. (아이폰6)제조에는 영향이 없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 아이폰6 크기 비교 사진 (사진=나인투파이브맥)

 

김형원 기자 akikim@it.co.kr


Posted by pineappl2